『비판적 환경주의자』
이상돈
브레인북스 (446쪽)
임광규

기사 확대기사 축소

[성명서]대통령의 재신임투표제안은 국민투포가 아닙니다.(2003/10/17)
첨부파일 :성명서.hwp
헌변
                                                                                     성     명     서

                                                              대통령의 재신임투표제안은 국민투표가 아닙니다.


1. 헌법 제72조가 정하는 국민투표가 외교, 국방, 통일 등 국가안위관련 정책에 대한 찬반투표임에 대하여, 이번 현직 대통령의 신임여부투표제안은 국민의 의사가 현 대통령의 국정수행을 더 이상 원치 않는다면 퇴임하겠다는 뜻이 포함된 의사표시입니다.

  민주주의 사회가 국민의사에 터잡은 것이므로 국정에 관한 정확한 국민의사가 집계되는 투표라면 국회가 신속히 해당 토론절차와 투개표절차를 입법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2. 국민의 의사를 밝히는 과정은 투표전 일정기간 예컨대 30일간이라던가 45일간의 기간에 찬반토론을 거치는 입법을 반드시 하여야 합니다.

 찬반토론을 거치지 않은 투표는 히틀러의 오스트리아병합투표처럼 여론조작에 지나지 않기 때문에 불법입니다.

  대통령이 자기에 대한 국민의 신임여부를 투표에 붙이려 한다면 지나간 국정운영의 잘잘못 내용과 앞으로의 대통령 교체의 득실내용이 찬반토론 대상이 되어야 합니다. 이 찬반토론에서 납세자부담으로 돌아오는 국공영매체가 철저히 중립을 지켜야하는 입법을 하여야 할 것입니다.
  
  대통령의 정부가 인사, 예산에서 좌우하는 국영 및 공영매체가 일방적으로 선전유도하는 찬반토론은 여론조작에 지나지 않기 때문입니다.




              
                                                                                                                                                                                                        2003.        10.       17.
                                                                                                                                             헌법을 생각하는 변호사모임
                                                                                                                                             회    장    정    기    승
[ 2003-12-24, 00:22 ] 조회수 : 5187
출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