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확대기사 축소

한국전쟁은 북한과 유엔(UN)사이에 있었다 (AP)
AP   
 다음은 워싱턴포스트 http://www.washingtonpost.com 에 있는 AP의 기사

를 번역한 것임.

이 번역 기사 뒤에 영문 기사를 올릴 것임.

이 기사에 아래와 같은 부분이 있음.

한국전쟁은 북한과 유엔(UN)사이에 있었다

< 그리고 부시(Bush) 대통령이 전쟁을 종결하는 선언을 하도록 요청하는 노무현 대통령의 도전(challenge)에도 불구하고, 전쟁은 미국과 북한 사이에 있었던 것이 아니고, 북한과 유엔(UN)사이에 있었다. 그리고 부시(Bush) 대통령 혼자 단순한 선언으로 전쟁을 종결할 수 없다. “우리들이 말하는 것처럼, 모든 당사자들이 참여하였다”고 Johndroe는 평화조약을 달성하는 방법(혹은 기구 --mechanics)에 대하여 질문 받았을 때에 말하였다. >

----------------------------------------------------------------

남쪽(남한)으로부터의 거절과 북쪽(북한)으로부터의 제안(AP)

2007년 9월 7일 금요일

AP Tom Raum 기자

번역 고 문 승 (헌변의 명예회원)

오스트레일리아, 시드니 -- 예상하지 않았던 비뜰어짐으로 부시(Bush) 대통령의 아시아에서의 외교의 한판 승부는 오랫동안의 맹방인 남한과의 협상하는데서 장애를 만났으며, 악의 추축(樞軸)의 구성원이었던 북한으로부터 회유적인 몸짓(제스처)을 끌어냈다.

부시(Bush) 대통령이 한국전쟁을 종결하는 문제에 대하여 남한의 노무현 대통령과 화요일에 보기흉한(꼴사나운) 순간을 고통 받던 바로 그때에, 국무부 차관보 Christopher Hill은 북한이 북한의 핵 프로그램을 포기하도록 하는 노력에 비약적 발전을 선언했다.

북한은 미국, 중국, 그리고 러시아로부터 핵 전문가들을 연말까지 북한의 핵시설의 모두를 불능화 하는 방법을 조사하고 추천하도록 북한으로 초청하였다고 공산정권에 대한 미국의 대표 외교관인 Hill은 금요일에 선언했다. 그 팀은 다음 주에 갈 것이다.

Hill은 그 제안을 한 반도의 비핵화를 향하여 다른 중요한 단계라고 말하였다.

부시 대통령은 오스트레일리아 수상 John Howard와 일본 수상 Abe Shinzo 와 호텔의 31층의 유리로 둘러 쌓인 방에서 이슬비 내리는 아침에 오페라하우스를 내려다보며 아침식사를 하고 그의 아시아 여행을 완료하고 있었다.

“좋은 아침, George Bush"라고 부시(Bush) 대통령이 Howard수상과
Abe 수상들과 함께할 때에 Howard수상이 말했다. “안녕하세요(Hi), 그대들은 어떠신가요? ” 부시 대통령이 대답했다.
“잘 주무셨는지요?” Howard수상이 물었다.

부시(Bush) 대통령은 3 년 만에 처음으로 오사마 빈 라덴(Osama bin Laden)을 보여주는 비데오 테이프에 대하여 큰 소리로 웨친 질문을 묵살했다. 테이프에서는 빈 라덴(bin Laden)이 이라크에서 전쟁을 종결하기를 원한다면 그들은(미국인들은) 이슬람으로 개종하라고 말하고 있다.

부시(Bush) 대통령은 아시아 태평양 경제협력 포럼(APEC Forum)의 최종 회의에 참석하기를 계획했고 그리고 귀국할 것이다. 부시(Bush)의 일주일 동안의 여행은 아라크의 안바르(Anbar) 지역에 대한 기습 방문으로 시작했다.

그는(Bush는) 그의 이라크 전략을 위한 거대한 주간(big week)으로 되돌아간다. 의회는 8월의 휴회로부터 되돌아온다. 이라크에 대한 주요한 진전 보고는 이라크의 미국 최고 사령관 대비드 페트라우스(David Petraeus) 장군에 의해서 보고될 것이다. 그리고 대통령은 그가 그의 이라크 전략을 수정할 것인가에 대하여 국민에게 연설할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되지 않았던 대결(confrontation)에서 노무현 대통령은 공개적으로 부시(Bush) 대통령에게 촬영하는(기자들이) 회의에서 한국전쟁을 종결하는 선언에 대한 지지를 약속하라고 도전했다. 그 전쟁은 평화조약 없이 1953년에 휴전으로 끝냈고, 양쪽은 법률적으로는 전쟁상태에 있다.

부시(Bush) 대통령은 북한의 지도자 김정일이 미국이 평화조약을 조인하는데 동의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서 증명할 수 있는 형태로 그의 핵무기들을 제거하여야 한다고 말하였다. 노대통령은 부시(Bush) 대통령에게 “당신의 메시지에 좀 더 분명히 하여야 한다고” 말하였고 부시(Bush) 대통령은 “노 대통령님 나는 그것을 더 이상 분명히 할 수 없습니다.”고 되받아 말했다.

우연의 일치 혹은 계획에 의해서 Hill은 몇 시간 후에 이곳에서 백악관 기자브리핑에 나타나서 북한이 핵무기에 사용될 수 있는 모든 핵시설들을 제거할 약속을 하였다고 선언했다.

이것은 우리가 가지고 있는 “6자회담의 3개의 핵 국가들로부터” 진정한 핵 전문가들이 가서 볼 최초의 기회라고 Hill은 말하였다.

여러 해 동안의 협상 후에 2월 (2007년 2월 13일)에 이룩된 합의 하에서 북한은 핵폭탄 물질을 생산해왔던 것을 포함하여 북한의 핵 프로그램들을 포기하기를 동의했다. 그 대신에 워싱턴(미국)은 북한과 정상적인 외교관계를 수립하는 것에 관한 회담을 개최할 것과 다른 유인(자극)들 가운데서 평양(북한)을 위하여 테러(국가)지정을 제거(해제)하는 것을 탐색할 것을 동의했다.

동의에 대한 당사자들은 중국, 일본, 러시아 그리고 미국과 북한은 물론 한국이 포함되고 있다.

“이것은 북한이 제안한 아이디어(생각)이다”라고 Hill은 외부의 핵 전문가들이 북한으로 들어가게 하는 계획에 대하여 말하였다. 그는(Hill은) 완전한 핵 폐기(full dismantling)는 12월 31일 까지는 완료될 것이라는 것을 기대되고 있다고 말하였다.

한편 백악관은 남한의 대통령과 부시(Bush) 대통령 사이에 몰인정한 말의 교환을 경시했고 그 만남은 원활했다고 말했다.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의 대변인 Gordon Johndroe는 “분명히 번역에서 잘못된 것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리고 부시(Bush) 대통령이 전쟁을 종결하는 선언을 하도록 요청하는 노무현 대통령의 도전(challenge)에도 불구하고, 전쟁은 미국과 북한 사이에 있었던 것이 아니고, 북한과 유엔(UN)사이에 있었다. 그리고 부시(Bush) 대통령 혼자 단순한 선언으로 전쟁을 종결할 수 없다. “우리들이 말하는 것처럼, 모든 당사자들이 참여하였다”고 Johndroe는 평화조약을 달성하는 방법(혹은 기구 --mechanics)에 대하여 질문 받았을 때에 말하였다.

1950년 6월에 U.N. 안전보장이사회는 미국의 제안한 해결안을 결의하고 U.N.의 구성원들에게 남한이 북한에 의한 침략을 격퇴하는데 도울 것을 요청했다.

부시(Bush) 대통령은 러시아 대통령 푸틴(Vladmir Putin)을 또한 만났다. 그는 후에 두 지도자들은 미사일방어와 낚시에 대하여 말하였다고 기자들에게 말하였다.

모스크바(러시아)는 체코 공화국에 요격미사일 레이더 체계(anti-missile radar system)의 설치와 폴란드에 요격미사일(interceptor missile)을 설치하려는 미국의 계획을 강열하게 반대하고 있다. 푸틴(Putin) 대통령은 그 대신 러시아와 미국이 아제르바이잔(Azerbaijan)에 있는 러시아 레이더 기지(radar station)를 임대하고 미사일은 바다 혹은 터키와 같은 나라들에 배치할 수 있다고 제안해왔다.

푸틴(Putin) 대통령은 자기와 부시(Bush) 대통령은 양쪽의 전문가들이 다시 만나고 아제르바이잔(Azerbaijan)에 가는 여행을 할 것을 합의했다.

----------------------------------------------------------------



Rebuff From South, Overture From North(AP)


AP

다음은 워싱턴포스트 http://www.washingtonpost.com 에 있는 기사임.

----------------------------------------------------------------

Rebuff From South, Overture From North


By TOM RAUM

The Associated Press

Friday, September 7, 2007; 6:34 PM



SYDNEY, Australia -- In an unexpected twist, President Bush's bout of diplomacy in Asia hit a snag in dealings with longtime ally South Korea and drew a conciliatory gesture from "Axis of Evil" member North Korea.

Just hours after Bush suffered an awkward moment on Friday with South Korean President Roh Moo-hyun over terms for ending the Korean War, Assistant Secretary of State Christopher Hill announced a breakthrough in efforts to get North Korea to abandon its nuclear program.

North Korea has invited nuclear experts from the United States, China and Russia into the country to survey and recommend ways of disabling all of its atomic facilities by the end of the year, Hill, the chief U.S. envoy to the communist regime, announced Friday. The team will go next week.

Hill called the overture "another significant step toward th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Bush was wrapping up his Asia visit on Saturday, joining Australian Prime Minister John Howard and 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 for breakfast in a glassed-in room on the 31st floor of a hotel overlooking the Opera House on a drizzly morning.

"Morning, George," Howard said as the president joined he and Abe. "Hi, how are you?" Bush replied. "Sleep well?" Howard asked.

Bush ignored a shouted question about the video tape showing Osama bin Laden for the first time in three years. In the tape, bin Laden tells Americans they should convert to Islam if they want to end the war in Iraq.

Bush planned to attend a final session of the Asia-Pacific Economic Cooperation forum and then head home. His weeklong trip started with a surprise visit to Anbar province in Iraq.

He returns to a big week for his Iraq strategy. Congress comes back from its August recess. A key progress report on Iraq will be delivered by Gen. David Petraeus, the top U.S. commander in Iraq. And the president is expected to address the nation on whether he will modify his Iraq strategy.

In an unexpected confrontation, Roh publicly challenged Bush during a picture-taking session to pledge support for "a declaration to end the Korean War." That conflict ended in a truce in 1953, not with a peace treaty, so the two sides technically remain at war.

Bush said North Korean leader Kim Jong-il has "got to get rid of his (nuclear) weapons in a verifiable fashion" for the United States to agree to sign a peace treaty. Roh told Bush he should "be a bit clearer in your message" and Bush shot back "I can't make it any more clear, Mr. President."

By coincidence or design, Hill showed up at a White House press briefing here a few hours later to announce that North Korea appeared to be following through on a promise to rid itself of all nuclear facilities capable of being used for weapons.

"This is the first time we've had real nuclear experts" from the three nuclear states in the six-party talks "go and have a look," Hill said.

Under a deal reached in February after years of negotiations, North Korea agreed to relinquish its nuclear programs, including one that has produced bomb material. In return, Washington agreed to open talks on establishing normal diplomatic relations with the North and to explore removing a terrorism designation for Pyongyang, among other inducements.

The parties to the agreement include China, Japan, Russia and South Korea as well as the U.S. and North Korea.

"This is an idea the North Koreans came up with," Hill said of the plan to let outside nuclear experts in. He said it was hoped that the full dismantling would be completed by Dec. 31.

Meanwhile, the White House played down the testy exchange between the South Korean president and Bush and said the meeting went smoothly. "There was clearly something lost in translation," National Security Council spokesman Gordon Johndroe said.

And despite Roh's challenge for Bush to make a declaration to end the war, the war was not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the North but between the North and the United Nations, and Bush alone could not end the war with a simple declaration. "As we say, `all parties involved,' " Johndroe said, when asked about the mechanics of achieving a peace treaty.

In June 1950, the U.N. Security Council, acting on a resolution advanced by the United States, called on its member states to help South Korea repel an invasion by the North.

Bush also met with 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He later told reporters the two leaders talked about missile defense and fishing.

Moscow bitterly opposes a U.S. plan to base an anti-missile radar system in the Czech Republic and interceptor missiles in Poland. Putin has proposed instead that Russia and the United States share a Russian-rented radar station in Azerbaijan and that missiles could be deployed at sea or in nations such as Turkey.

Putin said he and Bush agreed that experts from the two sides should meet again and travel to Azerbaijan.

© 2007 The Associated Press










[ 2007-09-16, 22:47 ] 조회수 : 1298
출처 : AP